홈 ㅣ 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메일상담

제목 : 시련을 견딜 때
글쓴이 : 담당자
작성일 : 2015-10-20
시련을 견딜 때
돌덩이 하나, 작은 시냇물도
애벌레에게는
견디기 힘든 시련입니다

그러나 나비에게는
한낱 구경거리일 뿐입니다

애벌레가 자라 나비가 되죠!
사람의 인생도 마찬가지 입니다

더 나은 내일을 맞이하기 위해
항상 고난과 싸워야 하고,

그 고통을 잘 참고 견뎌야만
나비처럼 멋진 날개를 달고
하늘을 날 수 있습니다

- '사랑이 내게 아프다고 말할 때' 중에서 -

시간이 약이란 말이 있듯
시간이 지나 사라진 고민들처럼

- 미래에 성숙해진 자신에게 부탁하자고요! -
첨부파일 다운로드
목록 

코멘트는 후 등록이 가능합니다.

상 호 : 성지물류  주 소 : 경기 안산시 단원구 고잔동 542-3번지 대원빌딩4층 / 담당자 : 송인기 상무
사업자번호 : 134-87-032**상담전화 : 031-482-1488  휴대폰 : 010-6702-8949 팩스 : 031-480-7544 
이메일 : skysoo9988@hanmail.net / Copyright ⓒ 2010 성지물류, All Riights Reserved. 개인정보취급방침


최근본매물